보도자료  2022.06.06

SK에코플랜트,
재건축·재개발 동시 수주 쾌거…
최근 5년간 도시정비수주액 최고

  • 포항 ‘용흥4구역’ 재개발 및 대전 ‘법동2구역’ 재건축 동시 수주 ··· 올해 신규 도시정비수주액 8802억원, 2018년 이후 도시정비수주액 최고
  • 지난달 쌍용건설과 함께 사상 첫 리모델링 사업 수주하는 등 도시정비분야 청신호
(위) 포항 용흥4구역 투시도, (아래) 대전 법동2구역 조감도

SK에코플랜트가 포항 ‘용흥4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과 대전 ‘법동2구역’ 재건축정비사업을 동시에 수주했다고 6일 밝혔다.

SK에코플랜트는 각각 지난 4일과 5일 시공사 선정 총회를 통해 해당 사업의 시공사로 선정됐다. 두 사업지를 합쳐 총 1527가구 규모로, 총 도급액은 4374억원 규모다.

포항 용흥4구역 재개발사업은 경북 포항시 북구 용흥동 57-69번지 일원에 지하3층~지상39층, 6개동, 총 870가구 규모의 아파트 및 부대복리시설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포항 시내 중심가에 위치해 포항시 북구청, 롯데백화점, 롯데시네마, 송도해수욕장 등 생활인프라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포항초·대흥중·동지중·경북과학고 등이 인근에 있어 교육환경이 우수하다. KTX포항역, 포항고속버스터미널 등 주요 교통거점을 차량으로 15분 내 접근이 가능한 것도 장점이다. 총 도급액은 2368억원이다.

대전 법동2구역 재건축사업(삼정하이츠 아파트)은 대전 대덕구 법동 281번지 일원에 지하3층~지상35층, 6개동, 총 657가구 규모의 아파트 및 부대복리시설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단지 바로 옆 대전도시철도 2호선 동부여성가족원역이 개통 예정(2027년)이다. 주변 중리초·중리중·법동중·매봉중 등 학교와 학원가가 인접해 교육인프라도 잘 갖춰졌다는 평가를 받는다. 대전정부청사, 시청 등 공공기관 접근이 용이하다. 총 도급액은 2006억원이다.

SK에코플랜트는 지난달 쌍용건설과 컨소시엄을 이뤄 인천 부개주공3단지 리모델링 사업을 수주하며 리모델링 사업 시장에 성공적으로 진출했다.

또한, 지난 1월 인천 효성뉴서울아파트, 숭의현대아파트 재건축사업과 함께 이번 용흥4구역, 법동2구역 수주로 올해 도시정비사업 신규 수주액이 총 8802억원에 이르며 최근 5년간 도시정비사업 수주 실적을 뛰어넘었다고 밝혔다.

SK에코플랜트 관계자는 “다수의 도시정비사업 경험과 우수한 시공능력으로 수주 단지들을 지역을 대표하는 랜드마크 아파트로 조성할 예정”이라며, “리모델링 사업 등 신규 도시정비사업 영역은 수도권을 중심으로 수주 범위를 적극적으로 확대해 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